홍보센터

보도자료

NBP, AI 핵심 기술 OCR 파트너 선정, 금융 및 공공 시장 공략 가속화 한다  

업체관리자

view : 1073

펀진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에서 제공하는 OCR(광학 문자 인식) 플랫폼의 컴피턴시 파트너로 선정되었습니다. 

펀진은 그동안 AI기반 비젼컴퓨팅 핵심 기술을 개발해 왔으며, 국내 주요 이동통신사 및 자동차 전장업체를 위한 솔루션에 관련 기술을 적용해 왔습니다. 펀진은 최근 네이버의 OCR 플랫폼 컴피턴시 파트너로 선정됨으로써, 다시 한번 비젼컴퓨팅 기술력을 인정받았습니다. 아래는 네이버의 관련 기사 내용입니다. 

 


 

NBP, AI 핵심 기술 OCR 파트너 선정, 금융 및 공공 시장 공략 가속화 한다  

 

인사이저, 에이브레인, 엑스소프트, 태화이노베이션, 와들, 미니소프트, DEX Consulting, 셀바스 AI, 리비, 디투알유, 타이호인스트, 펀진, 한국OCR, 이즈파크 등 총 14개 회사가 최종 선정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이하 NBP, 대표 박원기)은 자사의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인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에서 인공지능(AI) 핵심 기술 중 하나인 OCR(Optical character recognition, 광학 문자 인식) 상품의 영업력 확대를 위해 컴피턴시 파트너 선정을 완료했다고 24일 밝혔다.


OCR 컴피턴시 파트너는 지난 1월 제안서 제출, 심층 과제 수행 및 인터뷰 과정을 거쳐 인사이저, 에이브레인, 엑스소프트, 태화이노베이션, 와들, 미니소프트, DEX Consulting, 셀바스 AI, 리비, 디투알유, 타이호인스트, 펀진, 한국OCR, 이즈파크 등 총 14개 회사가 최종 선정되었다.

최종 선정 기업은 OCR에 대한 전문성을 갖추고 RPA(Robotic Process Automation, 반복 업무 자동화) 혹은 자체 솔루션과 연동해서 고객에게 사업을 제안하고 수행할 수 있는 도메인 특화 파트너들이라고 NBP는 설명했다. 이들은 파트너 심화 교육을 이수한 후 금융, 공공, 의료, 제조, 물류, 법무 등 전문 산업별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OCR을 활용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될 예정이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OCR 상품은 네이버 클로바가 보유한 광학 문자 인식 기술인 CLOVA OCR을 바탕으로 한다. CLOVA OCR은 타사 대비 10% 이상의 높은 인식률을 보이며, OCR 분야에서 가장 권위있는 경진 대회인 ICDAR Robust Reading Comptition에서 19년도 4개 분야 1위를 석권하는 등 그 품질과 기술력을 인정 받았다.

또한 NBP는 이러한 CLOVA OCR의 독보적인 기술을 다양한 산업 및 비즈니스에서 손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API 상품으로 제공하고 있으며, 금융 및 보험사, 공공기관 등 서식을 수작업으로 처리해야하는 다양한 현장에서 OCR 서비스에 대한 활용도가 높다고 설명했다.

네이버 클로바 이활석 OCR 리더는 "클로바 OCR 기술을 다양한 언어 지원은 물론, 문서별로 최적화된 모델을 제공하여 정확한 결과를 지원한다"며, "앞으로도 AI 핵심 기술 연구에 더욱 집중하며, OCR 기술의 품질과 효율을 더욱 고도화해 나가겠다"고 밝혔으며, NBP 클라우드사업부 한상영 상무는 “NBP는 OCR 컴피턴시 파트너들과 함께 OCR 수요가 높은 금융, 공공, 의료 분야에서의 점유율을 높이고, 엔터프라이즈 기업 공략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했다

 

원문기사 보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로 인해 원본기사 url을 기재합니다.

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

창닫기확인